자연에서 영감을 얻는 디자인

자연에서 영감을 얻는 디자인

스위스에서 자연은 언제나 우리 주변에 있고 현대 생활에서 얻는 스트레스를 풀어 줍니다. 그렇기 때문에 라도가 그레이트 가든 오브 월드를 공동 기획한 것은 당연했습니다. 자연의 아름다움과 시간이 지나도 변치 않는 디자인에 대한 사랑을 함께 나눔에 따라 자연에서 영감을 얻은 두 가지 라도 컬렉션이 당당하게 출시되었습니다.

세 가지 요소에서 영감을 받은

파트너십은 라도가 웅장한 이탈리안 정원의 풍부한 유산을 홍보하는 조직인 그란디 지아디니 이탈리아니를 후원한 2017년에 처음 시작되었습니다. 르네상스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디자인의 영향을 받은 각 정원은 비율, 컬러, 정교한 조합으로 수 백년을 뛰어넘는 이탈리아 디자인의 특징을 함께 나눕니다. 이 본래의 파트너십을 기념하기 위해 라도는 흙, 물, 나뭇잎의 세 가지 요소에서 영감을 받은 세 가지 스페셜 에디션 컬러 워치인 트루 씬라인 네이처 컬렉션을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출시했습니다.

라도 트루 그레이트 가든 오브 월드

2020년 라도는 그레이트 가든 오브 월드의 출범을 지원하면서 협회 규모를 확장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 조직은 20개국의 현장과 기관은 물론 세계 최고 조경 디자이너의 쇼케이스를 망라합니다. 이를 통해 자연 요소와 하이테크 소재 기술이 결합된 또 다른 세련된 컬렉션인 라도 트루 그레이트 가든 오브 월드가 탄생했습니다.

‘정원 디자이너에게 가장 큰 어려움은 정원을 자연처럼 보이게 하는 것이 아니라 사람들이 자연미를 느끼도록 정원을 조성하는 것입니다.’

로렌스 할프린(Lawrence Halprin), 조경 건축가

그레이트 가든 오브 월드 소개

그레이트 가든 오브 월드는 20개국에 걸친 네트워크로 호주의 폴 뱅게이(Paul Bangay), 중국의 콩젠유(Kongjian Yu), 영국의 댄 피어슨(Dan Pearson), 이탈리아의 파트리찌아 포찌(Patrizia Pozzi) 등 해당 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자의 프로필을 알려주고 세계 최고의 조경 디자인을 전시합니다.

왕, 교황, 군주, 재계 거물이 의뢰하는 역사적인 정원은 조화, 대칭 및 고요함의 균형을 이루어 건축되어 컬러 조합과 건축 형식으로 실험하는 뛰어난 현대 정원을 특징으로 합니다.

테니스

라도는 20년 전 국제 토너먼트 후원을 시작한 이래 테니스계와 아주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습니다.

미래의 히스토리

비전있는 연구활동과 최첨단 소재 기술에 대한 깊은 전통이 있습니다. 라도의 히스토리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세요.